지리산의아침! 일일명언, 아침편지, 오늘의 생각을 통한 자아성찰~

로그인

kakao_letter_01.jpg kakao_01_letter.jpg

2020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방문자수

전체 : 1,923,882
오늘 : 89
어제 : 416

페이지뷰

전체 : 48,830,313
오늘 : 743
어제 : 4,35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일일명언은? 하루의 길잡이가 되는 명언을 모았습니다. 지리산 2014.08.11 27267
80 바쁠 때 자기 성품을 어지럽히지 않으려면, 모름지기 한가할 때에 심신을 맑게 길러야 한다. 또한 죽을 때 마음이 흔들리지 않으려면, 모름지기 살아 있을 때에 사물의 진상을 간파해야 한다_홍자성 file 지리산 2014.10.29 5000
79 어떤 사람이 도끼를 잃어버리고는 이웃집 아들을 의심했다. 그의 걸음걸이를 보아도 도끼를 훔친 것 같고, 안색을 보아도 도끼를 훔친것 같고 말씨를 들어도 도끼를 훔친 것 같았다. 어디를 보나 훔친것 같지 않은 데가 없었다. 얼마 후에 골짜기에서 잃었던 도끼를 찾았다. 다음 날 다시 그 이웃집 아들을 보니 동작과 태도가 도끼를 훔친 것 같지 않았다_열자 file 지리산 2014.10.28 4859
78 거짓말한 이후에는 훌륭한 기억력이 필요하다_코로네이유 file 지리산 2014.10.27 4674
77 완전한 도는 이름을 붙일 수 없다. 완전한 논평은 말을 아니 쓴다. 완전한 인자는 개별적 행위에 기울어지지 않는다. 완전한 강직은 남을 비평하지 않는다. 완전한 용맹은 앞으로 밀고 나가지 않는다_장자 file 지리산 2014.10.26 4459
76 한 권의 책만 읽는 사람을 조심하라_토마스아퀴나스 file 지리산 2014.10.25 5247
75 이익을 내주는 사람은 실익이 돌아오고, 원망을 내보내는 사람은 피해가 돌아온다. 여기서 내보냄에 따라 밖에서 호응하는 것은, 마치 부르면 대답하는 것과 같다. 그러므로 현명한 사람은 내보내는 것을 삼가서 한다_양주 file 지리산 2014.10.24 4702
74 어두운 밤이라 아는 자가 없다 하나, 하늘이 알고 신이 알며, 내가 알고 그대가 알거늘 어찌 아는 이가 없다 하는가_양운 file 지리산 2014.10.23 4533
73 강물을 보고 고기를 탐내지 말고, 집에 돌아가 그물을 엮어라_회남자 file 지리산 2014.10.22 5158
72 극단을 피하라. 그리고 너무 즐거워하지 않거나 지나치게 즐거워하는 자들이 가진 결점을 피하라_포우프 file 지리산 2014.10.21 4637
71 너 자신의 친구가 되라. 그러면 다른 사람도 또한 그러하리라_풀러 file 지리산 2014.10.20 4494
70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일은, 어떻게 하면 자기가 온전히 자기 자신의 주인이 될 수 있는지를 아는 것이다_몽테뉴 file 지리산 2014.10.19 4545
69 의식은 사치스럽기보다는 검소해야 하고, 장례는 절차보다는 슬퍼하는 마음이 있어야 한다_공자 file 지리산 2014.10.18 4389
68 착한 사람들과 벗하라. 그러면 너도 그들 중 한 사람이 될 것이다_세르반테스 file 지리산 2014.10.17 4775
67 아무리 고상하고 진정한 교리라도 실생활에 옮겨지지 않으면 인간을 행복하게 할 수 없다_밴 다이크 file 지리산 2014.10.16 4410
66 말과 예쁜 아내를 가지고 있는 자는 두려움과 근심과 질투로 잠을 이루기 어렵다_플로리오 file 지리산 2014.10.15 4612
65 잘못에 대해 변명하면 할수록, 그 잘못은 더욱 크게 눈에 띄는 법이다 _셰익스피어 file 지리산 2014.10.14 4477
64 날마다 진보하지 않는 자는 반드시 날마다 퇴보한다. 진보하지도 않고 퇴보하지도 않는 것이란 있을 수 없다_주자 file 지리산 2014.10.13 4571
63 다른 사람이나 사실에서 변명을 찾지 말고, 모든 원인을 자기 자신으로 환원시켜라. 사물의 궁극적인 목표는 바로 자신이기 때문이다_슈바이처 file 지리산 2014.10.12 4524
62 우리의 큰 원수는 방황과 주저이다. 할까 말까 하여, "말까"에 머무는 것이 방황이요 주저이다_안창호 file 지리산 2014.10.11 4494
61 물에서 가는 데는 배만큼 편리한 것이 없고, 육지에서 가는 데는 수레만큼 편리한 것이 없다. 그러나 물에서 가도록 되어 있는 배를 육지에서 밀고 가려고 한다면, 평생을 애써도 몇 길을 가지 못할 것이다 _장자 file 지리산 2014.10.10 4501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